순례의 의미 소그룹 맞춤순례 20인 이상 순례 167곳 완주 순례 자유 순례 일반여행

 
작성일 : 14-12-04 14:47
중국 관광 비자 신청 이제 원본 여권이 필수
 글쓴이 : (주)점프투어리즘           minjistellar@empal.com          
 
비자에 발목 잡힌 중국 단체 여행
작성자 양이슬 작성일2014-12-01 댓글0건

본문

-12월8일부터 비자 신청시 ‘여권원본’ 제출
-단체여행 모객 최대 절반 수준 하락 우려
-여권 분실 위험 크고 추가 비용도 막대해

중국 단체 여행에 비상이 걸렸다. 중국 정부가 단체비자 신청 시 여행사에서 제출해 온 여권 사본을 ‘원본’으로 변경토록 하면서 여행사마다 중국 비자 대란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중국비자신청서비스센터는 지난 11월20일 각 여행사로 공문을 보내 ‘12월8일부터 단체 비자를 신청할 때도 여권 사본이 아닌 ‘원본’을 직접 제출해야 한다’고 전달했다. 12월8일 비자 발급 신청부터 여권 원본을 지참해야 할 경우 평균 비자 발급 시기를 기준으로 12월12일 이후 출국하는 비자발급은 사본이 아닌 여권 원본이 필요한 셈이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여행사에서는 여권 원본을 제출하고 비자를 받아야 할 경우 중국 단체의 모객 감소는 물론이고 여권의 분실 가능성, 추가 비용 발생 등 엄청난 후폭풍이 불가피한 만큼 받아들이기가 어렵다는 입장이다. 

여행사에서 가장 우려하는 사항은 고객의 여권 ‘분실’ 가능성이다. A여행사 관계자는 “현재 단체 비자의 신청 방식은 고객이 여행사로 여권 사본을 팩스로 보내면 여행사 역시 비자발급센터에 팩스로 사본을 전송해 비자를 발급 받는 방식”이라며 “만약 비자 발급에 원본이 필요하게 될 경우 고객이 여행사로, 여행사에서 비자발급센터로 여권을 보내고 비자가 발급되면 다시 센터에서 여행사로 여권을 보내고 이를 고객에게 다시 전달하는 여러 단계의 운반이 필요하게 돼 여권의 분실 가능성이 너무 커진다”고 우려를 표했다. 이어 “그 과정에서 여권을 분실하게 될 경우 누가 책임을 져야 하느냐. 고스란히 여행사의 책임으로 돌아오지 않겠느냐”고 덧붙였다. 

여권을 운송하는 과정도 문제지만 모든 과정을 처리해야하는 여행사의 인력과 추가 발생 비용도 문제다. 개인정보가 담겨있는 중요한 물건인 만큼 모든 과정을 책임질 직원이 필요하지만, 그렇게 될 경우 따로 인력을 배치해야 할 상황까지 생길 수 있다는 것이다. 

무엇보다 이러한 변화가 중국 모객 감소로 이어지는 것을 피할 수 없다는 것도 큰 걱정이다. 중국의 경우 패키지나 인센티브의 수요가 주를 이뤘던 시장으로 비자 발급시 여권 원본을 보내야 한다는 것을 공지하면 최소 30%에서 많게는 절반까지 모객이 떨어질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와 관련, 주한중국영사관 우예 부영사관은 지난 27일 본지와의 통화에서 “2004년 주한중국영사관의 사무실이 협소하고, 인력 부족 등의 이유로 중국 현지 정부에 한국에 한해 여권 사본으로 대체할 수 있도록 요청했었다”며 “지난 10년간 유지해오다 2013년 7월 중국의 출입국관리법이 변경되면서 중국 정부가 세계적으로 변경된 관리법 절차를 확인하던 중 한국의 비자 발급 제도를 알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 규정상 여권 원본을 받아 비자를 발급받는 것이 원칙이라는 정부 공지에 따라 변경을 결정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우예 부영사관은 “한-중 관광객의 교류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시점에서 비자 문제로 교류에 문제가 될 가능성이 있다는 점을 알고 있다”며 “다수의 여행사와 중국국가여유국 등의 의견을 수렴해 본국에 현행 방식의 유지를 제안할 예정”이라고 말했지만 성사 여부는 불투명한 상태다.
 
양이슬 기자 ysy@traveltimes.co.kr
 

 
 


회사소개 여행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길 순례센터 인트라넷
여행문의 : 031-706-9175 | 팩스 : 031-707-9176 | 메일 : yeollijea@naver.com
상호명 : (주)점프투어리즘 | 소재지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매화로 48번길 18-4 101호
대표자 : 김각현 <사업자정보확인> | 관광업신고번호 : 제159호
사업자등록번호 : 129-86-64181
Copyright ⓒ (주)점프투어리즘 all rights reserved